[의학신문·일간보사=오인규 기자] 비트컴퓨터(대표 조현정·전진옥)는 최근 대한의료정보학회(회장 임태환) 추계학술대회가 개최된 전북대 국제컨벤션센터에서 학회와 최종 심사를 거쳐 선정된 서울대병원 공현중 융합의학과 교수에게 제14회 비트의료정보학술상을 시상했다고 밝혔다.

(왼쪽부터) 임태환 대한의료정보학회장, 공현중 서울대병원 교수, 조현정 비트컴퓨터 대표
(왼쪽부터) 임태환 대한의료정보학회장, 공현중 서울대병원 교수, 조현정 비트컴퓨터 대표

공현중 교수는 서울대병원 융합의학과에서 의학영상정보학 분야를 교육·연구하고 있으며, 동 병원 혁신의료기술연구소 스마트ICT실 부실장을 맡아 의료정보 관련 연구를 활발히 하고 있다.

더불어 최근 2년간 다수 논문 발표 및 인용으로 HIR 발전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아 이번 비트의료정보학술상의 수상자로 결정됐다. 수상자에게는 300만원의 연구 기금과 조현정 회장이 직접 빚은 도예 작품으로 만든 상패가 수여됐다.

비트컴퓨터는 대한의료정보학회 춘계, 추계 학회에서 일년에 두 차례 비트의료정보학술상을 시상한다. 수상자는 대한의료정보학회 발간 학술지인 Healthcare Informatics Research 발전에 기여하고, 의료정보 분야에 연구 및 학술 활동이 활발한 연구자를 대한의료정보학회가 선정한다.

한편 올해 대한의료정보학회 추계학술대회는 11월 23일~25일 동안 ‘보건의료 데이터 결합을 통한 새로운 가치 창출’이라는 주제로 개최했으며 900여명이 참석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박종헌 빅데이터운영실장과 김미영 한국1형당뇨병환우회 대표의 기조연설을 포함해, 보건의료 데이터 이용 활성화 방안 등 보건의료 데이터에 대한 다양한 주제의 심포지엄을 진행했다.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